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Nstyle > 패션

[N화보] '반도' 이정현, 처피뱅 앞머리 파격 변신…팔색조 매력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2020-07-01 09:12 송고 | 2020-07-04 09:33 최종수정
이정현/퍼스트룩 © 뉴스1
이정현/퍼스트룩 © 뉴스1
영화 '반도'(감독 연상호)에서 강렬한 연기 변신을 선보인 배우 이정현이 또 다른 매력을 안긴다.

'부산행' 그 후 4년, 폐허가 된 땅에 남겨진 자들이 벌이는 최후의 사투를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 '반도'에서 폐허가 된 땅에서 끝까지 살아남은 생존자 민정 역으로 분한 이정현의 다채로운 매력을 담은 매거진 퍼스트룩 커버 화보가 1일 공개됐다.

이정현은 '반도'에서 목숨을 내걸고 좀비 떼와 맞서 싸우는 강인한 생존력과 강한 모성애를 오가는 다층적인 캐릭터인 민정을 입체적으로 그려내며 데뷔 이래 처음 도전한 액션 연기를 통해 거침없는 카리스마를 발산했다.

이번에 공개된 화보에서는 180도 다른 얼굴로 다시 한번 놀라운 변신에 나섰다. 긴 머리를 휘날리며 싱그러운 미소를 짓는 천진함부터 블랙 드레스를 입고 뿜어내는 시크함까지 이정현의 폭넓은 이미지 스펙트럼이 화보에서도 유감없이 발휘됐다.

이정현/퍼스트룩 © 뉴스1
이정현/퍼스트룩 © 뉴스1
화보를 통해 독보적인 존재감을 보여준 그녀는 이어진 인터뷰에서 '반도'의 공개를 앞둔 소감을 솔직히 드러냈다. "모든 스태프와 배우들이 혼신의 힘을 쏟은 작품이다. '부산행'보다 좀비들이 빨라졌고 이야기가 아주 긴박하게 진행된다. 속도감이 뛰어난 작품이라 자신도 모르게 극에 빠져들어 함께 달리는 느낌을 받으실 수 있을 거다. 극장에서 이 압도적인 이야기를 만나는 기분이 어떨까, 저도 무척 궁금하고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이정현은 "정말 그 인물이 되고자 엄청 열심히 연구하고 노력했다. 이렇게 멋진 캐릭터를 평생 한 번 만나기도 쉽지 않을 거다. 누구보다 열심히 준비했다"고 말해 '반도'에서 보여줄 또 다른 카리스마에 기대감이 높아진다.

한편 이정현의 무한 매력을 확인할 수 있는 퍼스트룩 화보는 오는 2일 발행된다. '반도'는 오는 15일 개봉한다.


seunga@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