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김건모, 아내 장지연과 신혼집 생활중…"피해 100억, 가세연에 손배 청구할 것"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2020-04-07 11:24 송고
김건모 © News1
성폭행 혐의로 피소된 가수 김건모의 근황이 전해졌다.

지난 6일 매거진 우먼센스 보도에 따르면 김건모 소속사 건음기획 손종민 대표는 현재 가로세로연구소 측에 대한 강경 대응을 준비 중이다. 손 대표는 "이번 일로 100억원에 가까운 피해를 봤다"라며 "강용석 변호사와 김용호 기자 등에게 손해배상을 청구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건모는 지난해 12월 성폭행 논란이 불거진 뒤 전국 투어 일정을 취소했으며,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도 하차했다. 콘서트 제작 비용, 티켓 비용, 방송 출연료 등을 산정하면 피해액이 상당하다는 후문이다.

손 대표는 김건모의 성폭행 혐의에 대해 완강히 부인했다. 현재 김건모는 고소인을 무고로 맞고소한 상태다.

또한 요즘 김건모는 아내 장지연과 분당 신혼집에서 생활 중이다. 지난해 12월 혼인신고를 마친 두 사람은 오는 5월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다.

한편 지난 3월25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강남경찰서는 30대 여성 A씨를 성폭행한 혐의의 김건모에 대해 기소 의견을 달아 서울중앙지검에 송치했다. 


breeze52@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