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행정자치

세월호 참사 이후 매년 개최하던 '국민안전의 날' 행사 취소

행안부, 대신 안전의식 개선 다양한 콘텐츠 제작

(서울=뉴스1) 박정양 기자 | 2020-04-06 08:47 송고
전남 목포신항만 세월호 앞에서 추모객들이 하염없이 세월호 선체를 바라보고 있다. © News1 황희규 기자

행정안전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누적 확진자가 계속 증가함에 따라 오는 16일 예정이던 제6회 국민안전의 날 기념행사를 취소한다고 6일 밝혔다.

행사 참여 대상자 대부분이 직간접적으로 코로나19 대응 관련 업무에 종사하고 있고, 제한된 공간에서 다중접촉에 따른 감염 우려 때문이다.

국민안전의 날은 세월호 참사 이후 2015년부터 국민안전 의식을 높이기 위한 국가 기념행사로 매년 개최해 왔다.

행안부는 기념행사와 별개로 안전의식 개선을 위한 다양한 콘텐츠를 제작해 국민들 대상으로 안전실천 문화에 대한 관심과 참여를 홍보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pjy1@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