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경기

평택시, 4번째 확진자 동선 공개…접촉자 5명 자가격리

(평택=뉴스1) 이윤희 기자 | 2020-02-27 10:52 송고
© 뉴스1

경기도 평택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4번째 확진자의 동선이 공개했다.

27일 시 보건당국에 따르면 이 확진자는 20대 여성으로 직장을 다니기 위해 평택 포승읍으로 이사 온 뒤 이틀 뒤인 26일 확진판정을 받았다.

이 여성은 현재 경기도의료원 파주병원으로 이송돼 집중치료를 받고 있다.

현재까지 파악된 이 여성의 동선은 평택역에서 포승 KM제약회사, 포승에서 지제역, 동대구역에서 자택이동, 포승 호박공인중개사, 태광공인중개사 등으로 확인되고 있다.

시는 이 여성의 동선을 따라 환경소독을 마무리하고, KM제약회사 5명 등 접촉자들을 자가격리 조치했다.

시 보건당국은 "추가 동선, 접촉자 등이 확인되는대로 SNS 등을 활용, 신속히 알릴 계획"이라고 말했다.


lyh@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