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손예진, 1억 기부 "고향 대구 코로나19 확산 가슴 아파"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2020-02-27 08:36 송고
엠에스팀 엔터테인먼트 © 뉴스1
배우 손예진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와 피해 극복을 위한 기부에 동참했다. 

손예진은 지난 26일 코로나19 관련 성금 1억원을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

손예진은 "대구는 나고 자란 고향이자 부모님이 살고 계시기에 저에게는 더욱 특별한 곳이라, 뉴스를 통해 대구의 소식이 더욱 안타깝고 가슴 아팠다"며 "그 어느 때 보다 도움의 손길이 절실하게 필요한 저소득층과 코로나 치료와 방역 활동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전달된 성금은 대구 내 저소득 계층의 코로나19 예방에 필요한 방역 물품과 의료 지원 등 코로나 바이러스로 고통 받고 있는 이웃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앞서 손예진은 난치병 소아환자 후원과 저소득 장애아 장학금 후원 등 평소에도 다양한 기부 활동으로 선한 영향력을 실천해 왔다. 


aluemchang@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