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하리수, 마스크 권장 "미착용자들 안타까워"

[코로나19]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2020-02-21 11:35 송고
하리수© 뉴스1
하리수가 마스크 착용을 권장했다.

하리수는 20일 자신의 SNS에 마스크를 낀 채 카메라를 응시한 사진을 공개하며 마스크를 쓰고 다니지 않는 시민들을 향해 글을 남겼다.

하리수는 "전국에 코로나 확진자가 늘어나 병원들이 폐쇄되고 첫 사망자까지 나와 방역이 무너져 버린 안타까운 상황에 마스크도 안하고 다니는 사람들이 너무 많더라"고 밝혔다.

이어 "오늘 낮에 미팅이 있어서 갔는데 안전불감증인지 마스크들도 안하고 나하나쯤이야 하는 것이 얼마나 위험한지 자각이 없는게 정말 안타까울 지경"이라며 "제발 커다란 재앙으로 치닫지 않게 모두들 조금만 불편하더라도 신경쓰자"고 남겼다.

한편 하리수는 지난해 말 MBC '복면가왕'을 통해 수준급의 가창력을 뽐내 눈길을 끈 바 있다.


hmh1@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