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전문] 에이핑크 손나은 'KBS 가요대축제' 언급 "속상…공평한 환경 되길"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2019-12-28 09:22 송고
에이핑크 / 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걸그룹 에이핑크 손나은이 '2019 KBS 가요대축제'가 끝난 이후 SNS에 속상한 마음을 담은 심경 글을 남겼다. 

손나은은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스태프들과의 연습 영상을 올리며 "이번 연말은 여러모로 참 속상한 일들이 많은 연말이네요. 열심히 준비한 무대 끝까지 다 못보여드려서 속상하고 죄송한 마음에 올립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그는 이어 "준비하느라 고생한 멤버들, 프리마인드 그리고 오늘 아침 일찍부터, 아니 어제 사녹부터 고생한 우리 스태프들 수고 많았어요. 우리 무대 기다려주고 응원해준 판다들 고마워요"라고 인사했다.

또 손나은은 "모두가 함께 수고했다는 마음으로 기분좋게 한 해를 마무리하기 위해 모인 자리인 만큼 모든 가수들이 열심히 준비한 무대 앞으로는 안전하게, 공평하게, 만족스럽게 할 수 있는 환경이 됐으면 좋겠습니다"라며 "항상 에이핑크를 응원해주시는 많은 분들 감사드립니다"라고 덧붙이며 글을 마무리지었다.

한편 에이핑크는 지난 27일 생방송으로 진행된 '2019 KBS 가요대축제'에 참석해 '%%(응응)' 무대에 올랐으나, 무대가 끝나지 않은 상태에서 화면이 전환되며 중도 퇴장 당하는 상황을 맞이했다. 이후 손나은은 준비한 무대를 미처 다 보여주지 못해 아쉬운 심경을 토로하는 글을 올리게 됐다. 

이하 손나은 인스타그램 글 전문.

이번 연말은 여러모로 참 속상한 일들이 많은 연말이네요. 열심히 준비한 무대 끝까지 다 못보여드려서 속상하고 죄송한 마음에 올립니다.

준비하느라 고생한 멤버들, 프리마인드 그리고 오늘 아침 일찍부터, 아니 어제 사녹부터 고생한 우리 스태프들 수고 많았어요.

우리 무대 기다려주고 응원해준 판다들 고마워요. 모두가 함께 수고했다는 마음으로 기분좋게 한 해를 마무리하기 위해 모인 자리인 만큼 모든 가수들이 열심히 준비한 무대
앞으로는 안전하게, 공평하게, 만족스럽게 할수있는 환경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항상 에이핑크를 응원해주시는 많은 분들 감사드립니다.


aluemchang@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