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호란, '우다사'서 연인 이준혁 전격 공개…달달 분위기

[N컷]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2019-12-17 09:53 송고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 뉴스1

가수 호란이 '우다사'를 통해 '썸남' 기타리스트인 이준혁씨를 최초 공개한다.

18일 오후 11시 방송되는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이하 '우다사')에서는 호란이 20년 인연의 '썸남'인 기타리스트 이준혁씨를 공개한다.

호란은 지난 방송에서 자신의 집에 놀러온 지인들의 연애 여부를 묻는 질문에 "할 것 같아, 안할 것 같아?"라는 의미심장한 발언을 남겨 주목을 받았다.

이어지는 우다사 메이트들의 추궁에 호란은 조심스럽게 만남을 시작했다는 긍정 메시지로 답변을 대신했다. 이런 가운데 호란은 '우다사 하우스'에서 진행된 '미리 크리스마스 파티'에 썸남 이준혁씨를 초대했다.

최근 진행된 촬영에서 이준혁씨는 첫 등장만으로도 독보적인 아우라를 뿜어냈다. 이준혁씨는 20년 경력의 기타리스트로, 그는 "호란과 1999년부터 알고 지낸 사이다"라며 "메탈음악 장르를 꾸준히 이어가는 데 호란의 응원과 질책이 많은 도움이 됐다"고 얘기했다.

뒤이어 호란과 이준혁씨는 20년 전 첫 만남 당시의 기억을 소환하며 거침없는 폭로전을 벌였다는 후문이다. 또한 그런가 하면 이준혁씨는 "호란이 겉보기와 다르게 유리 같은 이미지이고, 귀여운 모습이 많다"며 스윗한 면모를 드러냈다.

제작진은 "이준혁씨가 '파티에서 음악을 담당할 뮤지션이 필요하다'는 호란의 요청에 선뜻 응해주며, 동반 출연이 성사됐다"며 "우정에서 사랑으로 발전한 계기와 서로를 부르는 애칭, 결혼에 대한 각자의 생각 등을 솔직하게 공개하며 특별한 공감을 자아낼 것"이라고 밝혔다.


taehyun@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