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전북

전북대, 중재의료기기 연구개발 박차…의료전문업체와 MOU

(전주=뉴스1) 임충식 기자 | 2019-11-05 16:55 송고
전북대 중재적 메카노 바이오 기술융합 연구센터가 5일 의료기기 전문기업인 ㈜시지바이오 및 ㈜티디엠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전북대 제공) /© 뉴스1

전북대학교가 최근 고부가가치 의료산업 분야로 떠오르고 있는 중재의료기기 개발 사업에 박차를 가한다. 중재의료기기는 의료용 스텐트 등 의학과 첨단 의료산업기술이 결합된 분야를 말한다.

'전북대 중재적 메카노 바이오 기술융합 연구센터(센터장 박찬희)'는 5일 의료기기 전문기업인 ㈜시지바이오 및  ㈜티디엠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전북대와 각 기업들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중재의료기기 연구개발과 기술교류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장비 및 기업 공간 등도 공동으로 활용하고 연구활동과 기술정보 교류 등에도 적극 돕기로 했다.

기업들은 이날 전북대에 각각 1000만원의 발전기금을 기탁, 대학 경쟁력 향상에 힘을 보탰다.

김동원 전북대 총장은 “이번 협약이 전북을 중재적 메카노 바이오 융합기술의 글로벌 메카로 만들 견인차 역할을 할 것”이라며 “기업들과 함께 고부가가치 산업으로의 전환 경로를 확보했다는 점에서 이번 협약의 파급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전북대 중재적 메카노 바이오 기술융합 연구센터는 올해 170억 원이 투입되는 산업통상자원부의 ‘지역산업 거점기관 지원사업’의 하나다.

4차 산업혁명 미래선도 기술인 ‘중재적 메카노 바이오 기술 융합 연구’ 분야 선점과 기업지원을 통한 상용화 기반을 구축하는 한편, 탄소 나노소재 기반의 중재의료 분야 신산업을 집중 육성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94chung@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