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당잠사' 정해인, '슬기로운 감빵생활' 차기작 확정 [공식]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2017-10-12 08:15 송고
FNC © News1

배우 정해인이 차기작으로 신원호 감독의 신작에 출연한다. 

12일 FNC 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정해인은 현재 출연 중인 SBS ‘당신이 잠든 사이에’ 이후의 차기작으로 tvN ‘슬기로운 감빵생활’ 출연을 확정했다.

특히 정해인은 데뷔 이후 꾸준히 작품활동을 펼치며 연이어 스타작가, 감독의 작품에 캐스팅되고 있어 업계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정해인은 지난 2014년 TV조선 드라마 ‘백년의 신부’로 데뷔한 이후 송재정 작가의 ‘삼총사’에 출연했고, 이듬해 2015년에는 ‘응답하라 1988’에서 덕선(혜리 분)의 첫사랑으로 특별출연하며 신원호 PD와 인연을 맺었다.

또한 지난해에는 김수현 작가의 ‘그래, 그런거야’에 출연하는가 하면, 김은숙 작가의 ‘도깨비’에 특별출연하며 시청자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다. 그리고 현재 방송 중인 박혜련 작가의 ‘당신이 잠든 사이에’에서는 예지몽을 꾸는 경찰 한우탁 역을 맡아 회를 거듭할수록 드라마의 히든카드로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와 함께 ‘슬기로운 감빵생활’에 합류하며 신원호 PD와 재회하게 된 정해인이 어떤 매력을 펼칠지 기대가 쏠린다. 매 작품 톡톡히 존재감을 뽐냈던 그가 다시금 자신의 가능성을 대중들에게 입증시킬 수 있을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처럼 비교적 짧은 연기 경력에도 정해인이 남다른 작품 기회를 얻게 된 이유에 대해 업계 관계자들은 신선한 마스크, 정확한 딕션과 안정된 연기력, 그리고 성실한 태도 때문이라고 입을 모은다.

이에 정해인은 “운이 좋았던 것 같다. 좋은 기회가 왔을 때 놓치지 않으려고 더욱 더 노력했다”며 “기회를 주신 감독님과 작가님들께 너무 감사드리고, 이 분들과의 소중한 경험이 앞으로 다가올 연기활동의 방향을 제시해주는 나침반이 될 수 있을 것 같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정해인이 출연 중인 ‘당신이 잠든 사이에’는 매주 수, 목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aluemchang@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