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국회ㆍ정당

[영상] 최성 "민주당 경선 끝까지 완주할 수 있어 감사해"

(서울=뉴스1) 온다예 기자, 박승희 기자, 서혜림 인턴기자 | 2017-04-03 19:30 송고
최성 더불어민주당 대선주자 2017.4.3/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최성 경기 고양시장은 3일 "경선을 완주할 수 있었던 건 국민과 당원 동지의 뜨거운 성원과 관심덕분이었다"며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밝혔다.

최 시장은 이날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제19대 대통령 후보자 수도권 강원 제주 선출대회에서 "뒤늦게 출마하자 많은 분들이 걱정했다"며 "초심을 잃지 않으려 노력했다"고 소회를 밝혔다.  

이어 박근혜 이명박 삼성을 특권세력이라 지칭하며 '박이삼 세력'이라 이름지으며 비판했다. 이번 조기 대선에 대해서는 "김대중 노무현 정신으로 정권교체하라는 세력과 박이삼 세력의 한판 승부"라 말하며 "맞짱 대결을 더불어 민주당이 앞장서서 정권교체를 만들어 내자"고 주장했다.

또한 "부정의한 세력과 야합하지 않는 것이 행동하는 양심"이라고 말하며 "박근혜 국정농당 세력은 개헌 공조를 하면 안된다"고 말했다.

최 후보는 "진정한 노무현 정신은 촛불광장에 나온 깨시민을 믿고 적폐청산을 하는 것"이라고 밝히며 다시한번 '적폐청산'과 '정권교체'를 강조했다.




suhhyerim777@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