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음악

음악감독 요시마타 료 내한, 김사랑·비아이지 벤지 참석

(서울=뉴스1스타) 권수빈 기자 | 2017-01-24 16:43 송고
요시마타 료가 국내에서 인사했다.

요시마타 료는 24일 오후 3시 서울 강남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호텔에서 기자 쇼케이스를 가졌다. 이날 현장에는 기타리스트 배장흠, 그룹 비아이지 멤버 벤지, 배우 김사랑이 참석했다.


이날 요시마타 료는 벤지와 함께 '냉정과 열정 사이' OST인 'The Whole Nine Yards'를 연주하며 이목을 끌었다. 그는 "한국에서 대규모 공연을 열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 이렇게 큰 규모의 공연은 이번이 처음"이라며 단독 콘서트를 앞둔 소감을 밝혔다.

음악감독 요시마타 료가 내한했다. © News1star / 제이지스타


요시마타 료는 또 "이렇게 큰 사랑을 받는 것이 의외다. 좋아해줘서 영광이다"며 한국 팬들을 향해 감사의 메시지를 전했다.


한편 요시마타 료는 오는 3월 5일 서울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단독 공연을 개최한다. 



ppbn@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