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청와대

靑 "어버이연합 위안부합의 지지집회 지시說, 사실 아니다"

(서울=뉴스1) 윤태형 기자 | 2016-04-21 08:46 송고 | 2016-04-22 06:52 최종수정
청와대. © News1

청와대가 올해 초 보수단체인 어버이연합에 한일간 일본군 위안부 합의에 대한 '지지집회'를 열 것을 지시했다는 일부 매체 보도와 관련해, "사실이 아닌 것으로 알고 있다"고 밝혔다.

정연국 청와대 대변인은 21일 오전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관련질문에 이같이 밝히고, 이에 대해 정정보도를 요청할 것이냐는 물음에는 "지켜보자"고 답했다.

시사저널은 20일 어버이연합 핵심인사를 인용, 청와대가 올해 초 한일 위안부 합의에 대한 '지지집회' 개최를 정무수석실 국민소통비서관실 소속 H행정관을 통해 어버이연합에 지시했다고 보도했다.

어버이연합 핵심인사는 보도에서 "청와대가 어버이연합을 못마땅하게 여겨 공격을 하는 것 같다. 집회를 열어달라는 요구를 안 받아줘서 그러는 것"이라며 최근 전국경제인연합회, 재향경우회 등이 어버이연합과 탈북자단체를 지원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배후에 청와대가 있음을 시사했다.


birakoca@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
    nfif 포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