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산업 > 제약ㆍ바이오

티앤알바이오팹, 네오팜과 창상피복재 공급 계약

네오팜 보유 병의원 네트워크 활용…국내 공급 확대

(서울=뉴스1) 김태환 기자 | 2022-09-22 14:52 송고
윤원수 티앤알바이오팹 대표(왼쪽)와 김양수 네오팜 대표.

3D 바이오프린팅 전문 기업 티앤알바이오팹은 뷰티&헬스케어 전문 기업 네오팜과 창상피복재 '써지엔젤 플러스(Surgiangel Plus)'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이 계약으로 티앤알바이오팹은 네오팜의 광범위한 병의원 네트워크를 통해 국내 피부과, 소아청소년과 등으로 창상피복재 제품 공급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네오팜은 독자 개발한 피부장벽 MLE(Multi Lamellar Emulsion) 기술을 기반으로 다양한 스킨케어 제품을 생산∙판매한다. 민감 피부 전문 스킨케어 브랜드 '아토팜'을 비롯해 피부장벽 더마코스메틱 브랜드 '리얼베리어' 등을 보유 중이다.

티앤알바이오팹의 창상피복재 써지엔젤 플러스는 국소하이드로겔창상피복재 제품이다. 조직 재생에 특화된 특허 성분 'VdECM(혈관유래세포외기질)'을 함유해 창상의 보호 및 흉터관리, 삼출액의 흡수, 출혈 등 체액 손실 및 환부 오염 방지 등에 효능을 보인다. 

또한 식약처 산하의 한국의료기기안전정보원으로부터 의료기기 2등급 허가를 받은 병원 처방 전용 제품으로 환자는 병원 진료 및 처방을 통해 해당 제품을 사용하면 실비보험 청구도 가능하다. 

회사 관계자는 "2020년 기준 국내 창상피복재 시장은 1500억원 규모로 형성돼 있다"며 "국내 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한 뒤 해외 시장 진출도 빠르게 추진해 당사의 주요 캐시카우 제품으로 육성시킬 계획"이라고 말했다.


call@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