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인천

옹진군, 무인헬기 항공방제 시연회 개최

(인천=뉴스1) 주성남 기자 | 2013-08-30 02:40 송고


30일 조윤길(맨 왼쪽)옹진군수가 무인헬기를 이용한 병해충 항공방제 시연회에 참가했다.© News1


인천시 옹진군은 30일 영흥면 내리 신답들에서 무인헬기를 이용한 병해충 항공방제 시연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무인항공방제는 지상 3~4m 높이에서 프로펠러의 하향 풍으로 벼가 흔들리는 상태에서 약제가 살포된다. 침투성이 좋고 시간당 최대 10ha까지 방제가 가능해 농촌의 고령화에 따른 일손부족 해소는 물론 적기적량 방제와 공동방제가 가능하다.


군 농업기술센터에 따르면 농경지 1ha 방제에 소요되는 시간은 불과 10분으로 인력방제 대비 노동력 90% 절감효과와 42%의 방제비용 감축효과가 있다.


조윤길 군수는 “갈수록 심화되고 있는 도서지역의 고령화·부녀화에 따른 일손 부족을 해소하고 농가의 영농비 절감을 위해 무인헬기 항공방제 도입을 적극 검토할 것”이라 말했다.




jsn024@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