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스포츠 > 종목일반

[광주세계수영] 김서영, 개인혼영 200m 결승 진출…22일 메달 도전

(광주=뉴스1) 나연준 기자 | 2019-07-21 21:29 송고
김서영이 21일 오후 광주 광산구 남부대학교에서 열린 '2019 광주 세계수영선수권대회' 여자 200m 개인 혼영 준결승에서 역영하고 있다. 2019.7.21/뉴스1 © News1 황기선 기자

김서영(25·경북도청, 우리금융그룹)이 개인혼영 200m 결승에 진출했다.

김서영은 21일 오후 광주 남부대학교 시립국제수영장에서 열린 2019 광주 세계수영선수권대회 경영 여자 개인혼영 200m 준결승 1조에서 2분10초21을 기록했다.

김서영은 준결승에 진출한 총 16명의 선수 중 7위를 마크, 상위 8명이 올라가는 결승에 진출했다. 결승전은 22일 오후 진행된다.

김서영은 박태환 이후 최초로 세계선수권 경영 종목에서 한국에 메달을 안겨줄 후보로 꼽힌다. 2017 부다페스트 대회에서 6위에 오른 뒤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는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최근에는 지난 4월과 5월 국제수영연맹(FINA) 챔피언스 경영 1, 2차 대회에서 모두 은메달을 따내 자신감을 얻었다.

한편 준결승 1위는 2분7초17을 기록한 카틴카 호스주(헝가리)가 차지했다. 호스주는 결승에서 이 종목 4연패에 도전한다.


yjr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