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김건모, 19일 부친상…어머니와 슬픔 속 빈소 지켜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2019-05-20 14:27 송고 | 2019-05-20 15:31 최종수정
건음기획 제공 © News1
가수 김건모가 부친상을 당했다.

20일 가요계에 따르면 김건모의 아버지 김성대씨는 지난 19일 지병으로 세상을 떠났다. 향년 79세.

고인의 빈소는 서울성모병원 장례식장 31호에 마련됐으며 김건모와 형제들, 어머니 이선미 여사가 슬픔 속에 빈소를 지키고 있다.

소식을 접한 김건모의 지인들은 빈소를 찾아 위로하고 있으며, SBS '미운 우리새끼' 제작진 및 출연진도 빈소를 찾을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고인의 발인은 오는 22일 오전 9시 30분이며 장지는 용인 로뎀파크다.


hmh1@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