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전국 > 광주ㆍ전남

50대 경찰관 빗길 도로 건너다 택시에 치여 숨져

(광주=뉴스1) 최문선 기자 | 2017-03-21 09:09 송고 | 2017-03-21 09:20 최종수정
© News1 최진모 디자이너

광주지역 한 경찰관이 택시에 치여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21일 광주 북부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45분께 A경위(51)가 북구 용봉동에서 택시를 잡으려 도로를 건너다 김모씨(66)가 운전하던 택시에 치였다.

A 경위는 병원으로 후송됐으나 숨졌다.

택시 운전사 김씨는 경찰에서 "비가 내리고 있는데다 사방이 깜깜해 잘 보이지 않았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김씨를 안전운전의무 위반 혐의로 불구속 수사할 예정이며, 차량 블랙박스 영상 등을 토대로 자세한 사고경위를 조사할 계획이다.


moonsun@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이낙연 청문회 '뒤바뀐 여야'…자료제출 놓고 공방
與, 100일 플랜 등 정책 검증 주력하며 엄호나서…野, 아들 병역 등 도덕성 검증 주력
여야는 24일 문재인 정부의 초대 국무총리로 지명된 이낙연 총리 후보자의 인사청문회에서 창과 방…
국정기획위 부처 업무보고, 긴장 ···
중톱
문재인 정부 5년을 설계할 국정기획자문위원회가 24일 부처 업무보고를 받기 …
文대통령, 차관 인사 언제쯤 하나…···
중톱
문재인 대통령이 이번 주에 차관인선을 단행, 국정기반 다지기에 나설 것으…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