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경, KYK 재단 설립…"스포츠 유망주들에게 정신적·물질적 도움 주겠다"

배구 뿐 아니라 다양한 종목 선수들에게 기회 제공

8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KYK INVITATIONAL 2024에서 김연경이 국가대표 은퇴 소감을 밝히고 있다. 2012 런던 올림픽과 2020 도쿄 올림픽 준결승 진출을 이끈 김연경은 이날 경기를 끝으로 국가대표를 은퇴하고 오는 9일 세계 여자배구 올스타전 이벤트 경기를 갖는다. 2024.6.8/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8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KYK INVITATIONAL 2024에서 김연경이 국가대표 은퇴 소감을 밝히고 있다. 2012 런던 올림픽과 2020 도쿄 올림픽 준결승 진출을 이끈 김연경은 이날 경기를 끝으로 국가대표를 은퇴하고 오는 9일 세계 여자배구 올스타전 이벤트 경기를 갖는다. 2024.6.8/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서울=뉴스1) 안영준 기자 = '배구 여제' 김연경이 자신의 이름을 딴 'KYK 재단'을 설립하고 "스포츠 유망주들에게 정신적·물질적으로 도움을 주겠다"고 밝혔다.

김연경은 9일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리는 KYK 인비셔널 '김연경 초청 세계 여자배구 올스타전'에 앞서, KYK 재단 출범식을 갖고 설립을 공식 발표했다.

김연경은 일본과 튀르키예 등 해외에서 선수 생활을 할 때부터 외국 배구 유소년 시스템을 보고 많은 것을 느꼈고 이후 꾸준히 유소년 발전을 위한 재단 설립을 준비해 왔다.

출범식에서 김연경은 "유소년 배구와 국내 스포츠의 발전을 위한 재단 설립을 항상 꿈꿔왔기에 더 애정을 갖고 열심히 준비했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환경이 어려운 친구들에게 다양한 기회를 제공하고, 물질적으로는 물론 정신적으로도 체계적인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면서 "KYK 파운데이션은 배구뿐 아니라 다양한 스포츠 유망주를 발굴하고 육성, 스포츠에 긍정적 영향을 끼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연경은 출범식 후 배구 유망주들에게 용품을 전달, KYK 파운데이션의 첫 행보를 시작했다.

한편 김연경은 전날 한국 여자배구 전현 국가대표들이 함께한 '김연경 국가대표 은퇴 경기'를 치른 데 이어, 이날은 김연경이 해외 무대서 함께 우정을 쌓은 선수들을 초청해 세계 여자배구 올스타전을 갖는다.

8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KYK INVITATIONAL 2024에서 국가대표를 은퇴하는 김연경이 오한남 대한배구협회 회장에게 등번호가 적힌 액자를 선물 받고 있다. 2012 런던 올림픽과 2020 도쿄 올림픽 준결승 진출을 이끈 김연경은 이날 경기를 끝으로 국가대표를 은퇴하고 오는 9일 세계 여자배구 올스타전 이벤트 경기를 갖는다. 2024.6.8/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8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KYK INVITATIONAL 2024에서 국가대표를 은퇴하는 김연경이 오한남 대한배구협회 회장에게 등번호가 적힌 액자를 선물 받고 있다. 2012 런던 올림픽과 2020 도쿄 올림픽 준결승 진출을 이끈 김연경은 이날 경기를 끝으로 국가대표를 은퇴하고 오는 9일 세계 여자배구 올스타전 이벤트 경기를 갖는다. 2024.6.8/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tree@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