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재 '또' 풀타임 뮌헨, 갈라타사라이에 2-1…UCL 16강 확정

4연승 승점 12…2경기 남기고 2위와 8점 차

바이에른 뮌헨의 김민재(왼쪽)ⓒ 로이터=뉴스1
바이에른 뮌헨의 김민재(왼쪽)ⓒ 로이터=뉴스1

(서울=뉴스1) 안영준 기자 = 국가대표 수비수 김민재가 '또' 풀타임을 소화한 바이에른 뮌헨(독일)이 갈라타사라이(튀르키예)를 꺾고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16강에 올랐다.

바이에른 뮌헨은 9일(한국시간) 독일 뮌헨 알리안츠 아레나에서 열린 갈라타사라이와의 2023-24 UCL 조별리그 A조 4차전에서 2-1로 이겼다.

4연승으로 승점 12점을 챙긴 바이에른 뮌헨은 1승1무2패(승점 4)를 기록 중인 공동 2위 코펜하겐(덴마크), 갈라타사라이와의 승점 차이를 8점으로 벌리며 남은 2경기 결과에 상관없이 16강 진출을 조기 확정했다.

이적 첫 시즌 만에 팀의 붙박이 핵심 수비수로 자리 잡은 김민재는 '휴식 경쟁에서 매번 밀린다'는 우스갯소리처럼 또 선발 출전, 풀타임을 소화했다.

분데스리가에서 8경기 연속 풀타임 출전 중인 김민재는 이로써 ULC에서도 3경기 연속 풀타임을 뛰었다. 이번 시즌 현재까지 총 출전 기록은 분데스리가 10경기 869분, UCL 4경기 271분이다.

이날 김민재는 4-2-3-1 포메이션의 포백에서 다요 우파메카노와 함께 호흡을 맞췄다. 우파메카노는 후반 27분 콘라드 라이머와 교체돼 휴식을 취했지만 김민재는 종료 휘슬이 울릴 때까지 후방을 지켰다.

김민재는 볼 터치 70회, 경합 승리 3회, 패스 성공률 93% 등을 기록하며 승리에 힘을 보탰다.

바이에른 뮌헨은 후반 35분과 후반 41분 해리 케인이 연속골을 기록, 후반 추가시간 세드릭 바캄부에게 실점하고도 2-1 승리를 챙겼다.

케인은 이번 시즌 UCL 3·4호골이자 시즌 18·19호골을 넣으며 펄펄 날았다.

tree@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