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점 기회에서 고의4구…오타니, 연속 타점 기록 '10'에서 마침표

샌프란시스코전에서 집중 견제에 1안타 1볼넷

LA 다저스 오타니 쇼헤이. ⓒ AFP=뉴스1
LA 다저스 오타니 쇼헤이. ⓒ AFP=뉴스1

(서울=뉴스1) 이재상 기자 = 메이저리그(MLB) LA 다저스의 슈퍼스타 오타니 쇼헤이(30)의 연속 경기 타점 기록이 '10경기'에서 멈췄다.

오타니는 29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의 오라클파크에서 열린 2024 MLB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와의 경기에 1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 3타수 1안타 1볼넷을 기록했다.

오타니는 시즌 타율 0.322(314타수 101안타)를 유지했다.

이날 경기는 오타니의 연속 타점 기록으로 관심을 모았다. 그는 지난 17일 캔자스시티전부터 27일 시카고 화이트삭스전까지 10경기 연속 타점을 쌓으며 구단 최장 연속 경기 타점 신기록을 썼다.

하지만 이날 상대의 집중 견제 속 신기록 행진은 '10'에서 마침표를 찍었다. 타점 기회를 잡았으나 상대가 고의4구로 거른 것이 진한 아쉬움으로 남았다.

1회 첫 타석에서 삼진으로 돌아선 오타니는 3회초 1사에서는 유격수 땅볼로 물러났다.

잠잠하던 오타니는 5회 기회를 잡았다. 1-0으로 앞서던 1사 3루에서 오타니가 타석에 들어섰다. 하지만 샌프란시스코 벤치는 오타니를 고의4구로 내보냈다. 11경기 연속 타점 기회를 놓친 오타니는 아쉬운 표정을 지었다.

오타니는 8회초에는 1루 방면 내야 안타로 출루에 성공했다.

한편 이날 경기에서는 다저스가 3-3으로 맞선 9회말 브렛 와이즐리에 끝내기 투런포를 얻어맞고 패했다.

9회 등판한 다저스 불펜 블레이크 트레이넨은 선두타자 루이스 마토스에게 스트레이트 볼넷을 내준 뒤 와이즐리에게 우월 끝내기 2점 홈런을 허용, 패전투수가 됐다.

다저스는 51승32패로 내셔널리그 서부지구 선두를 지켰다. 같은 조의 샌프란시스코는 40승43패로 3위다.

alexei@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