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BA 보스턴 개막 5연승 질주…테이텀, 팀 최연소 1만 득점

브루클린 124-114 제압, 동부 콘퍼런스 단독 선두
테이텀, 시즌 평균 30.2점 활약

슛하는 제이슨 테이텀. ⓒ AFP=뉴스1
슛하는 제이슨 테이텀. ⓒ AFP=뉴스1

(서울=뉴스1) 이상철 기자 = 미국프로농구(NBA) 보스턴 셀틱스가 브루클린 네츠를 꺾고 개막 5연승을 질주했다. 제이슨 테이텀은 보스턴 선수 최연소 1만 득점 기록을 달성했다.

보스턴은 5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브루클린의 바클리스 센터에서 열린 2023-24 NBA 정규리그 원정 경기에서 브루클린을 124-114로 이겼다.

이로써 시즌 개막 후 5연승을 거둔 보스턴은 동부 콘퍼런스 단독 1위 자리를 지켰다. 2위 필라델피아 세븐티식서스(4승1패)와는 1경기 차다.

반면 4연승에 도전했던 브루클린은 보스턴의 벽을 넘지 못했고, 시즌 성적 3승3패가 됐다.

테이텀은 40분52초를 뛰며 양 팀 통틀어 최다인 32점(11리바운드)을 기록, 승리의 주역이 됐다.

아울러 2017-18시즌부터 보스턴에서 활약하고 있는 테이텀은 25세246일로 팀 역대 최연소 1만 득점 기록을 경신했다. 종전 기록은 안토니 워커의 26세131일이다.

또한 테이텀은 올 시즌 5경기에서 4차례나 30점 이상을 올리는 등 평균 30.2점을 기록하고 있다.

보스턴은 4쿼터 중반 96-95로 브루클린에 쫓겼는데 테이텀이 결정적 3점슛을 터트렸다. 이후 테이텀은 3점슛과 레이업슛을 연달아 성공, 109-99로 벌리며 팀에 승기를 안겼다.

보스턴은 테이텀 외에도 제일런 브라운이 23점 5리바운드 4어시스트, 크리스탑스 포르징기스가 22점 7리바운드, 즈루 홀리데이가 18점 9리바운드 10이서스트로 맹활약을 펼쳤다.

◇ NBA 전적(5일)

필라델피아 112-100 피닉스

샬럿 125-124 인디애나

올랜도 120-101 LA 레이커스

애틀랜타 123-105 뉴올리언스

보스턴 124-114 브루클린

휴스턴 107-89 새크라멘토

미네소타 123-95 유타

덴버 123-101 시카고

rok1954@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