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오' 30도 더위 경상권 폭염특보 가능성…내륙 곳곳 소나기(종합)

[오늘날씨] 최고 25~33도…일부 경상권 체감 33도↑
오후 강원·중부내륙 소나기…오전 서해안 짙은 안개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 분수대를 찾은 어린이들이 더위를 식히고 있다. 2024.6.6/뉴스1 ⓒ News1 이재명 기자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 분수대를 찾은 어린이들이 더위를 식히고 있다. 2024.6.6/뉴스1 ⓒ News1 이재명 기자

(서울=뉴스1) 이기범 기자 = 단오인 10일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낮 기온이 30도 이상 오르는 등 무더위가 지속된다.

기상청은 이날 전국이 대체로 맑은 날씨를 보이며 낮 기온이 30도 이상 오르는 곳이 많겠다고 예보했다. 경상권 내륙은 33도 이상 치솟을 것으로 예상된다.

최저기온은 15~21도, 최고기온은 25~33도로 평년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다. 체감온도가 31도 이상 올라 온열질환 등에 유의해야 한다. 일부 경상권은 체감온도가 33도를 넘어 폭염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다.

오전 10시까지 중부서해안과 남부지방엔 가시거리 200m 미만의 짙은 안개 끼는 곳이 있다. 특히 서해안 지역엔 짙은 안개로 이슬비 내리는 곳이 있어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그 밖의 지역에도 가시거리 1㎞ 미만 안개가 끼는 곳이 있다.

낮 12시부터 늦은 밤사이 강원과 중부 내륙을 중심으로 소나기 내리는 곳이 있다. 강원남부내륙, 강원중남부산지, 충북북부의 강수량은 5~30㎜로 예상되며 대구와 경북내륙, 울산, 경남북서, 중부내륙에는 5~40㎜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지역별상세관측자료(AWS)에 따르면 오전 6시 17분 현재 주요 도시 기온은 △서울 19.1도 △인천 19.3도 △춘천 17.4도 △강릉 24.1도 △대전 18.4도 △대구 19.8도 △전주 18.4도 △광주 18.2도 △부산 20도 △제주 19.5도다.

예상 최고기온은 △서울 30도 △인천 25도 △춘천 30도 △강릉 29도 △대전 31도 △대구 33도 △전주 31도 △광주 31도 △부산 27도 △제주 28도다.

미세먼지는 원활한 대기 확신으로 전 권역이 '좋음' 또는 '보통'으로 예상된다.

Ktiger@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