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혜교 '순국선열의 날' 맞아 조명하 의사 부조작품 기증…7번째 선행

서경덕 교수와 함께 대만 타이베이 한국학교에

영화배우 송혜교가 '순국선열의 날'인 17일,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와 함께 조명하 의사의 부조작품을 조 의사가 순국한 타이완의 타이베이 한국학교에 기증했다. (SNS 갈무리) ⓒ 뉴스1
영화배우 송혜교가 '순국선열의 날'인 17일,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와 함께 조명하 의사의 부조작품을 조 의사가 순국한 타이완의 타이베이 한국학교에 기증했다. (SNS 갈무리) ⓒ 뉴스1

(서울=뉴스1) 박태훈 선임기자 = 톱스타 송혜교가 17일 '순국선열의 날'을 맞아 조명하 의사의 부조작품을 대만 타이베이 한국학교에 기증했다.

이와 관련해 한국알림이인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는 자신의 SNS에 "이번 부조작품은 가로 80㎝, 세로 90㎝ 크기의 청동으로 제작됐다"고 했다.

이어 "이는 대한민국 독립운동가 부조작품 기증 캠페인'의 일환으로 진행된 것으로 네덜란드 헤이그 이준 열사 기념관, 중국 상하이 윤봉길 기념관, 중국 가흥 김구 피난처 등에 이어 일곱번째 기증"이라고 설명했다.

또 서 교수는 "지난 12년간 서경덕 기획·송혜교 후원으로 해외에 남아있는 대한민국 역사 유적지에 한국어 안내서, 한글 간판, 부조작품 등을 지금까지 35곳에 기증해 왔다"고 한 뒤 "내년에도 송혜교씨와 함께 더 열심히 달려보겠다"며 성원을 당부했다.

조명하 의사는 1928년 5월 14일 대만 타이중에서 일왕 히로히토(裕仁)의 장인이며 육군대장 구니노미야 구니히코(久邇宮邦彦王) 목을 향해 단도를 던졌다.

조 의사가 던진 칼은 구니노미야 목을 스쳐, 뜻을 이루지 못했다. 거사후 조 의사는 "대한을 위해 복수한 것", "대한독립 만세"를 외친 뒤 체포됐다.

사형선고를 받은 조 의사는 같은 해 10월 10일, 23세의 꽃다운 나이로 순국했다. 정부는 1963년 조 의사에게 건국훈장 독립장을 추서했고 1978년 5월 타이베이시 한교학교(韓僑學校)에 조의사의 동상을 세웠다.

buckbak@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