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1 PICK]尹부부 선물 받은 투르크 국견 '알라바이', 대통령 관저서 생활 시작

투르크 최고지도자가 선물한 투르크 국견
"양국 간 영원한 우정 의미"

윤석열 대통령 부부가 중앙아시아 순방에서 구르반굴리 베르디무하메도프 투르크메니스탄 최고지도자 겸 인민이사회의장 부부로 부터 선물로 받은 투르크메니스탄 국견 알라바이 두 마리가 지난 18일 인천공항에 도착했다. 알라바이는 19일 오후 주한 투르크메니스탄대사관에서 한국 정부에 공식 인계돼, 대통령 관저에서 한국 생활을 시작했다. 사진은 투르크메니스탄 국견 알라바이의 대통령 관저에 도착한 모습. (대통령실 제공) 2024.6.19/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윤석열 대통령 부부가 중앙아시아 순방에서 구르반굴리 베르디무하메도프 투르크메니스탄 최고지도자 겸 인민이사회의장 부부로 부터 선물로 받은 투르크메니스탄 국견 알라바이 두 마리가 지난 18일 인천공항에 도착했다. 알라바이는 19일 오후 주한 투르크메니스탄대사관에서 한국 정부에 공식 인계돼, 대통령 관저에서 한국 생활을 시작했다. 사진은 투르크메니스탄 국견 알라바이의 대통령 관저에 도착한 모습. (대통령실 제공) 2024.6.19/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10일(현지시간) 투르크메니스탄 아시가바트 한 호텔에서 열린 국빈만찬에서 투르크메니스탄 국견인 알라바이를 안고 세르다르 베르디무하메도프 투르크메니스탄 대통령 부부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4.6.11/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10일(현지시간) 투르크메니스탄 아시가바트 한 호텔에서 열린 국빈만찬에서 투르크메니스탄 국견인 알라바이를 안고 세르다르 베르디무하메도프 투르크메니스탄 대통령 부부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4.6.11/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윤석열 대통령 부부가 중앙아시아 순방에서 구르반굴리 베르디무하메도프 투르크메니스탄 최고지도자 겸 인민이사회의장 부부로 부터 선물로 받은 투르크메니스탄 국견 알라바이 두 마리가 지난 18일 인천공항에 도착했다.  (대통령실 제공) 2024.6.19/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윤석열 대통령 부부가 중앙아시아 순방에서 구르반굴리 베르디무하메도프 투르크메니스탄 최고지도자 겸 인민이사회의장 부부로 부터 선물로 받은 투르크메니스탄 국견 알라바이 두 마리가 지난 18일 인천공항에 도착했다. (대통령실 제공) 2024.6.19/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윤석열 대통령 부부가 중앙아시아 순방에서 구르반굴리 베르디무하메도프 투르크메니스탄 최고지도자 겸 인민이사회의장 부부로 부터 선물로 받은 투르크메니스탄 국견 알라바이 두 마리가 지난 18일 인천공항에 도착했다.  사진은 서울 주한 투르크메니스탄 대사관에서 열린 투르크메니스탄 국견 알라바이에 대한 인계 행사 모습. (대통령실 제공) 2024.6.19/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윤석열 대통령 부부가 중앙아시아 순방에서 구르반굴리 베르디무하메도프 투르크메니스탄 최고지도자 겸 인민이사회의장 부부로 부터 선물로 받은 투르크메니스탄 국견 알라바이 두 마리가 지난 18일 인천공항에 도착했다. 사진은 서울 주한 투르크메니스탄 대사관에서 열린 투르크메니스탄 국견 알라바이에 대한 인계 행사 모습. (대통령실 제공) 2024.6.19/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서울=뉴스1) 송원영 기자 = 윤석열 대통령 부부가 중앙아시아 순방에서 선물로 받은 투르크메니스탄 국견 알라바이 두 마리가 인천공항을 통해 한국에 도착했다.

대통령실은 19일 구르반굴리 베르디무하메도프 투르크메니스탄 최고지도자 겸 인민이사회의장 부부가 "윤 대통령 부부의 동물 사랑에 감명했다"며 선물한 알라바이 두 마리가 18일 밤 9시쯤 인천공항에 도착했다고 밝혔다.

이날 오후 주한 투르크대사관에서 한국 정부 담당자에게 공식 인계된 알라바이는 대통령 관저로 이동했다. 알라바이는 대통령 관저에서 기존 11마리의 반려동물(반려견 6마리, 반려묘 5마리)과 함께 생활할 예정이다.

대통령실 관계자는 "윤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동물 생명과 동물 사랑에 대한 메시지를 꾸준히 전했던 만큼, 알라바이가 건강하고 행복한 생활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의 조치를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생후 8개월 정도만 지나도 최대 몸무게 90~100kg, 네 발로 섰을 때 키가 70~80cm까지 '폭풍 성장'하는 알라바이 특성상, 생후 5~6개월까지는 실내 생활이 가능한 것으로 알려졌다.

알라바이는 투르크메니스탄이 매년 10월 마지막 일요일을 '알라바이의 날'로 지정할 만큼 상징적인 동물이다. 오랜 기간 유목 생활을 했던 투르크메니스탄 사람들을 도와 늑대 등 야생동물에게서 양과 염소를 지킨 특별한 동물이다. 특히 베르디무하메도프 최고지도자가 각별히 아끼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만큼 투르크 정부가 한국과 윤 대통령 부부에게 최고의 호의와 예우를 표시했다는 것으로, 충의와 충성의 상징인 알라바이 선물은 양국 간 '영원한 우정'을 의미한다는 것이 투르크 측 설명이다.

윤석열 대통령 부부가 중앙아시아 순방에서 구르반굴리 베르디무하메도프 투르크메니스탄 최고지도자 겸 인민이사회의장 부부로 부터 선물로 받은 투르크메니스탄 국견 알라바이 두 마리 모습. (대통령실 제공) 2024.6.19/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윤석열 대통령 부부가 중앙아시아 순방에서 구르반굴리 베르디무하메도프 투르크메니스탄 최고지도자 겸 인민이사회의장 부부로 부터 선물로 받은 투르크메니스탄 국견 알라바이 두 마리 모습. (대통령실 제공) 2024.6.19/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11일(현지시간) 투르크메니스탄 아시가바트 한 호텔에서 열린 투르크메니스탄 국가최고지도자 겸 인민이사회 의장인 구르반굴리 베르디무하메도프 전 대통령 부부와의 친교 오찬을 마친후 투르크메니스탄 국견인 알라바이를 안고 있다. (대통령실 홈페이지) 2024.6.12/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11일(현지시간) 투르크메니스탄 아시가바트 한 호텔에서 열린 투르크메니스탄 국가최고지도자 겸 인민이사회 의장인 구르반굴리 베르디무하메도프 전 대통령 부부와의 친교 오찬을 마친후 투르크메니스탄 국견인 알라바이를 안고 있다. (대통령실 홈페이지) 2024.6.12/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김건희 여사가 10일(현지시간) 투르크메니스탄 아시가바트 한 호텔에서 열린 국빈만찬에서 투르크메니스탄 국견인 알라바이를 안고 투르크메니스탄 베르디무하메도프 여사와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4.6.12/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김건희 여사가 10일(현지시간) 투르크메니스탄 아시가바트 한 호텔에서 열린 국빈만찬에서 투르크메니스탄 국견인 알라바이를 안고 투르크메니스탄 베르디무하메도프 여사와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4.6.12/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김건희 여사가 10일(현지시간) 투르크메니스탄 아시가바트 한 호텔에서 열린 국빈만찬에서 투르크메니스탄 국견인 알라바이를 안아 보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4.6.12/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김건희 여사가 10일(현지시간) 투르크메니스탄 아시가바트 한 호텔에서 열린 국빈만찬에서 투르크메니스탄 국견인 알라바이를 안아 보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4.6.12/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윤석열 대통령 부부가 중앙아시아 순방에서 구르반굴리 베르디무하메도프 투르크메니스탄 최고지도자 겸 인민이사회의장 부부로 부터 선물로 받은 투르크메니스탄 국견 알라바이 모습. (대통령실 제공) 2024.6.19/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윤석열 대통령 부부가 중앙아시아 순방에서 구르반굴리 베르디무하메도프 투르크메니스탄 최고지도자 겸 인민이사회의장 부부로 부터 선물로 받은 투르크메니스탄 국견 알라바이 모습. (대통령실 제공) 2024.6.19/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윤석열 대통령 부부가 중앙아시아 순방에서 구르반굴리 베르디무하메도프 투르크메니스탄 최고지도자 겸 인민이사회의장 부부로 부터 선물로 받은 투르크메니스탄 국견 알라바이 모습. (대통령실 제공) 2024.6.19/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윤석열 대통령 부부가 중앙아시아 순방에서 구르반굴리 베르디무하메도프 투르크메니스탄 최고지도자 겸 인민이사회의장 부부로 부터 선물로 받은 투르크메니스탄 국견 알라바이 모습. (대통령실 제공) 2024.6.19/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윤석열 대통령 부부가 중앙아시아 순방에서 구르반굴리 베르디무하메도프 투르크메니스탄 최고지도자 겸 인민이사회의장 부부로 부터 선물로 받은 투르크메니스탄 국견 알라바이모습. (대통령실 제공) 2024.6.19/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윤석열 대통령 부부가 중앙아시아 순방에서 구르반굴리 베르디무하메도프 투르크메니스탄 최고지도자 겸 인민이사회의장 부부로 부터 선물로 받은 투르크메니스탄 국견 알라바이모습. (대통령실 제공) 2024.6.19/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윤석열 대통령 부부가 중앙아시아 순방에서 구르반굴리 베르디무하메도프 투르크메니스탄 최고지도자 겸 인민이사회의장 부부로 부터 선물로 받은 투르크메니스탄 국견 알라바이 두 마리가 지난 18일 인천공항에 도착했다.  사진은 투르크메니스탄 국견 알라바이의 인천공항 도착 모습. (대통령실 제공) 2024.6.19/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윤석열 대통령 부부가 중앙아시아 순방에서 구르반굴리 베르디무하메도프 투르크메니스탄 최고지도자 겸 인민이사회의장 부부로 부터 선물로 받은 투르크메니스탄 국견 알라바이 두 마리가 지난 18일 인천공항에 도착했다. 사진은 투르크메니스탄 국견 알라바이의 인천공항 도착 모습. (대통령실 제공) 2024.6.19/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윤석열 대통령 부부가 중앙아시아 순방에서 구르반굴리 베르디무하메도프 투르크메니스탄 최고지도자 겸 인민이사회의장 부부로 부터 선물로 받은 투르크메니스탄 국견 알라바이 두 마리가 지난 18일 인천공항에 도착했다. 사진은 투르크메니스탄 국견 알라바이의 인천공항 도착 모습. (대통령실 제공) 2024.6.19/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윤석열 대통령 부부가 중앙아시아 순방에서 구르반굴리 베르디무하메도프 투르크메니스탄 최고지도자 겸 인민이사회의장 부부로 부터 선물로 받은 투르크메니스탄 국견 알라바이 두 마리가 지난 18일 인천공항에 도착했다. 사진은 투르크메니스탄 국견 알라바이의 인천공항 도착 모습. (대통령실 제공) 2024.6.19/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윤석열 대통령 부부가 중앙아시아 순방에서 구르반굴리 베르디무하메도프 투르크메니스탄 최고지도자 겸 인민이사회의장 부부로 부터 선물로 받은 투르크메니스탄 국견 알라바이 두 마리가 지난 18일 인천공항에 도착했다. 알라바이는 19일 오후 주한 투르크메니스탄대사관에서 한국 정부에 공식 인계돼, 대통령 관저에서 한국 생활을 시작했다. 사진은 서울 주한 투르크메니스탄 대사관에서 열린 투르크메니스탄 국견 알라바이에 대한 인계 행사 모습. (대통령실 제공) 2024.6.19/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윤석열 대통령 부부가 중앙아시아 순방에서 구르반굴리 베르디무하메도프 투르크메니스탄 최고지도자 겸 인민이사회의장 부부로 부터 선물로 받은 투르크메니스탄 국견 알라바이 두 마리가 지난 18일 인천공항에 도착했다. 알라바이는 19일 오후 주한 투르크메니스탄대사관에서 한국 정부에 공식 인계돼, 대통령 관저에서 한국 생활을 시작했다. 사진은 서울 주한 투르크메니스탄 대사관에서 열린 투르크메니스탄 국견 알라바이에 대한 인계 행사 모습. (대통령실 제공) 2024.6.19/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sowon@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