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 대통령, 영국서 FTA·원전 등 MOU 37건…2700억 계약도(종합)

내일 한영 비즈니스 포럼…이재용·정의선 등 참석
원전 MOU만 9건 "신규 원전 시장 진출 기반 조성"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찰스 3세 영국 국왕의 국빈 초청으로 wlsks 20일 경기 성남시 서울공항에서 영국 런던으로 출국하며 공군 1호기에 오르고 있다. 2023.11.20/뉴스1 ⓒ News1 김성진 기자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찰스 3세 영국 국왕의 국빈 초청으로 wlsks 20일 경기 성남시 서울공항에서 영국 런던으로 출국하며 공군 1호기에 오르고 있다. 2023.11.20/뉴스1 ⓒ News1 김성진 기자

(런던·서울=뉴스1) 나연준 최동현 정지형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은 22일(현지시간) 삼성과 현대차, LG 등 재계 총수들과 함께 '한-영 비즈니스 포럼'에 참석한다. 포럼에서는 원전 협력 양해각서(MOU) 9건을 비롯해 총 37건의 사업 MOU가 체결된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전 영국 런던에서 개최되는 '한-영 비즈니스 포럼'에 참석해 양국 기업인들을 격려하고 반도체·바이오·5G·방산·해상풍력 등의 분야에서 경제협력 성과를 평가할 예정이라고 대통령실이 21일 밝혔다.

윤 대통령은 양국 미래 경제협력 방향에 대해 △한영 자유무역협정(FTA) 개선 협상을 통한 교역·투자 환경 개선 △첨단산업 공급망 협력 △인공지능(AI)·우주·양자·바이오 등 첨단과학기술 협력 △원전·수소·해상풍력 등 무탄소 에너지(CFE) 분야 협력을 강조할 방침이다.

포럼에는 윤 대통령과 동행한 경제사절단 70여명을 포함해 양국 기업인 200여명이 참석한다.

한국 측에서는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구광모 LG그룹 회장,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김동관 한화그룹 부회장, 류진 한국경제인협회장 등이 자리한다.

영국 측은 런던금융특구 시장, 기업통상부 장관 등을 비롯해 ARM, 롤스로이스, 스탠다드차타드, 오카도, 리오틴도 등 글로벌 기업 최고경영자(CEO)들이 참석한다.

포럼에서는 양국 정부 및 기업 사이에 MOU 37건(정부 6건·기업 및 기관 31건)이 체결된다.

양국 정부 간에는 △한영 FTA 개선 협상 개시 공동선언문 △반도체 협력 MOU △청정에너지 파트너십 △원전 협력 MOU △해상풍력 MOU △방산 공동수출 MOU 등 6건이 맺어진다.

기업 및 기관들은 에너지·AI·방산·바이오·금융 등 첨단산업 분야에서 총 31건의 MOU를 체결한다.

생성형 AI 서비스, 자율주행 설루션 분야에서 한국 강소기업의 진출이 두드러졌다는 것이 대통령실 설명이다.

최상목 경제수석은 현지 브리핑에서 "AI, 바이오 등 신산업 분야에서 우리 스타트업의 영국과 유럽 시장 진출을 위한 협력 MOU가 많다"고 밝혔다.

최 수석은 구체적인 예로 생성형 AI 서비스 분야에서 한국 기업의 AI 언어 기술과 영국 기업의 AI 플랫폼 서비스를 연계하는 협력 방안을 꼽았다.

아울러 한화에어로스페이스·효성중공업·경동나비엔 등은 영국 기업과 약 2700억원 규모의 수출·수주 계약을 맺는 성과를 거두게 됐다.

특히 정부 간 원전 협력과 함께 기업·기관 간 8건 등 원전 협력 관련 MOU만 9건이 체결된다.

영국은 세계 최초로 상용원전을 가동한 원전 종주국으로 2050년까지 원전을 4배 확대하는 것을 목표로 지난 7월에는 원자력청도 신설하는 등 원전 분야에서 한국의 핵심 파트너로 부상하고 있다.

최 수석은 "양국 정부와 민간 차원에서 원전 협력을 위한 완결된 제도적 틀을 갖추게 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영국 신규 원전사업과 관련한 설계와 시공, 엔지니어링과 인허가 등을 정부 간 협력 과제로 추진하기로 처음 합의했다"며 "소형모듈원전(SMR), 제3국 시장 개발 등 전 주기에 걸친 기업 간 협력 방안도 포함돼 있다"고 했다.

이어 "한국의 원전 설계와 건설에 대한 경쟁력과 영국의 원전 해체와 핵연료 분야의 강점을 기반으로 원전 협력이 가속화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한편 윤 대통령은 포럼 전에는 양국 주요 기업인 20여명과 사전 환담을 갖고 양국 기업 간 교류 확대 지원과 기업 투자환경 개선 의지도 밝힐 예정이다.

kingkong@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