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오늘 당대표 연임 도전 발표…민생·중도 메시지 주목

오늘 오전 당원존서 출마 선언…"민생·미래비전 초점"
'3파전 예상'…김두관·김지호도 당대표 후보 출마 발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를 마치고 당대표직 사임 의사를 밝히고 있다. 2024.6.24/뉴스1 ⓒ News1 김민지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를 마치고 당대표직 사임 의사를 밝히고 있다. 2024.6.24/뉴스1 ⓒ News1 김민지 기자

(서울=뉴스1) 임윤지 기자 = 이재명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0일 8·18 전당대회 당대표 선거 출마를 선언한다.

이 전 대표는 이날 오전 11시 서울 여의도 민주당 중앙당사 당원존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당대표 출마를 공식화한다. 지난달 24일 당대표 연임에 도전하기 위해 대표직에서 물러난 지 17일 만이다.

이 전 대표는 출마 선언에서 대한민국의 비전을 제시하고 국민에게 희망을 주는 메시지를 전달할 예정이다. 국가 위기 극복, 새로운 경제 성장을 통한 민생 회복을 구현할 정책 대안도 발표할 계획이다.

이 전 대표는 연임할 경우 대표직을 수행하며 차기 지방선거와 대통령선거도 염두에 둬야 하는 상황이다. 이에 민생과 안보를 중심으로 국민 삶의 질을 어떻게 높일지 등 국민을 향한 메시지에 초점을 두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례적인 당대표 연임에 나선 만큼 연임이 불가피한 이유도 설명할 것으로 보인다. 이 전 대표 측 관계자는 "혁신으로 더 유능해지고 준비된 민주당을 이끌 정당 발전 방안도 역설한다"고 밝힌 상황이다.

이 전 대표의 당대표 출마 선언에선 윤석열 정부에 대한 비판은 하지 않을 것으로 알려졌다. 권혁기 이 전 대표 측 캠프 총괄팀장은 전날(9일)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국민의힘 전당대회 후보들의 정치 공세와는 달리 차별화하고, 미래 지향적인 대안 제시가 담길 것"이라고 했다.

이 전 대표는 국회의사당 앞에 캠프를 꾸리고 대표실에서 일한 당직자와 자원봉사자 등 10여 명과 함께 전당대회를 준비해 나간다.

한편 민주당 전당대회 후보 등록이 전날부터 시작된 가운데 원내외 인사들이 당대표 도전 의사를 밝히면서 3파전으로 치러질 전망이다. 김두관 전 의원은 전날 세종시의회에서 기자회견을 당대표 후보 출마를 선언했다. 김지수 한반도미래경제포럼 대표도 10일 당사에서 당대표 선거 출마 기자회견을 진행할 예정이다.

당 안팎에선 이 전 대표의 당대표 당선 가능성에 이견이 없다. 이 전 대표가 대표직 연임에 성공하면 1995~2000년 새정치국민회의 총재를 연임한 김대중 전 대통령 이후 두 번째다.

민주당은 이달 20일 제주도에서 시·도당 당원대회를 시작으로 8월 18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KSPO DOME에서 전당대회를 연다.

immune@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