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힘, 채상병 경찰 수사결과에 "진실 규명 한발 더 다가서"

"공수처도 수사결과 조속히 발표하길"
"답정너식 정치특검 피해자는 국민"

김형률 경북경찰청 수사부장이 8일 오후 경북경찰청에서 '해병대 채 상병 순직 사건'에 대한 수사 결과 발표를 마친 뒤 고인과 유가족에 조의를 표하고 있다. 2024.7.8/뉴스1 ⓒ News1 공정식 기자
김형률 경북경찰청 수사부장이 8일 오후 경북경찰청에서 '해병대 채 상병 순직 사건'에 대한 수사 결과 발표를 마친 뒤 고인과 유가족에 조의를 표하고 있다. 2024.7.8/뉴스1 ⓒ News1 공정식 기자

(서울=뉴스1) 신윤하 기자 = 국민의힘은 8일 경북경찰청이 채상병 사망사건 수사 결과를 발표한 것에 대해 "'이만하면 충분하다' 하실 때까지 채상병의 명예회복과 진상규명을 위해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준태 원내대변인은 이날 오후 논평을 통해 "오늘 경찰이 채상병 사망사고 수사결과를 발표했다. 다소 늦은 감이 없지 않지만, 철저한 수사를 위해 필요한 시간이었을 것으로 생각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박 대변인은 "채상병 어머니의 간절한 바람대로 1주기 전에 수사결과가 발표된 것을 다행으로 생각한다"며 "이번 수사로 밝혀진 사실관계를 통해 진실규명에 한 발 더 다가섰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제 검찰을 통해 책임자의 기소와 처벌이 신속히 이뤄져야 한다"며 "진실을 향해 검찰의 역량을 집중해주길 당부한다. 아울러 공수처 역시 수사결과를 조속히 발표하길 촉구한다"고 말했다.

그는 "안타까운 희생을 정쟁의 도구로 삼는 일이 계속되어선 안 된다. 민주당이 문제 삼은 경찰 수사심의위원회는 문재인 정부에서 도입한 기구"라며 "경찰 판단의 전문성을 강화하기 위해 대다수를 외부 민간위원들로 구성했다"고 주장했다.

그는 "그럼에도 자신들이 도입한 수사심의위를 못 믿겠다고 한다"며 "상설 특검 성격인 공수처가 수사 중인 사안에 또다시 특검을 하자며 떼를 쓰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답정너식(답은 정해져 있으니 따라오라는 식) 정치특검의 피해자는 결국 국민"이라며 "채상병의 명예회복과 진상규명에도 전혀 도움이 되지 않는다는 점을 재차 강조한다"고 덧붙였다.

앞서 경북경찰청은 이날 7여단장 등 6명에 대해 업무상과실치사 혐의로 검찰에 송치했다. 다만 임성근 전 해병대 1사단장을 포함한 3명에 대해선 혐의를 인정하기 어렵다며 불송치 결정했다.

sinjenny97@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