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따뜻한 국물이 필요한 계절

2022/12/04 15:52 송고   

(서울=뉴스1) 박세연 기자 = 서울 최저기온이 영하8도 까지 떨어지는 등 한파가 찾아온 4일 오후 서울 중구 남대문시장의 한 포장마차에서 외국인 관광객이 따뜻한 어묵과 국물을 먹고 있다. 기상청은 경기 동부와 강원도에는 한파특보가 발효되고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낮겠다고 밝혔다. 2022.12.4/뉴스1 psy5179@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 [사회일반] 658일 만에 마스크 의무 해제 첫날, 기대 반 우려 반
  • [사회일반] 3년 만의 ‘태백산눈축제’…인파 '북적'
  • [사회일반] 시작된 설 귀성길…3년 만에 온가족이 함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