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10월 서울 아파트 거래량 '단 900건'

2022/11/30 13:17 송고   

(서울=뉴스1) 구윤성 기자 = 연이은 금리 인상과 집값 하락 관망세에 주택 매매 거래 빙하기가 이어지고 있다. 이날 국토교통부가 발표한 '10월 주택 통계'에 따르면 10월 말 주택 매매거래량(신고일 기준)은 총 3만2173건으로 집계됐다. 전월(3만2403건) 대비 0.7%, 전년 동월(7만5290건) 대비 57.3% 감소한 수치다. 특히 서울 아파트 매매거래량은 10월 900건에 그쳤다. 직전 9월(856건) 대비 소폭 늘어났지만 전년 동월 대비 68.3% 줄어든 수치다. 전국 주택 누계 매매거래량도 44만9967건으로 전년 동기(89만4238건) 대비 49.7% 감소했다. 사진은 30일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타워 서울스카이에서 바라본 이 일대 아파트 단지의 모습. 2022.11.30/뉴스1 kysplanet@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 [사회일반] 658일 만에 마스크 의무 해제 첫날, 기대 반 우려 반
  • [사회일반] 3년 만의 ‘태백산눈축제’…인파 '북적'
  • [사회일반] 시작된 설 귀성길…3년 만에 온가족이 함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