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경기도 양돈농가 돼지열병 3년 만에 발생

2022/09/29 14:03 송고   

(평택=뉴스1) 김영운 기자 = 경기도 김포·파주·평택 일대 양돈농장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발생하면서 방역당국에 비상이 걸린 가운데 29일 오후 경기 평택시의 한 양돈농장 입구에서 방역당국 관계자가 출입을 통제하고 있다. 아프리카 돼지열병은 2019년 10월 이후 3년 만에 경기지역 농가에서 발생했다. 2022.9.29/뉴스1 kkyu6103@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 [해외축구] 도하의 기적...한국, 강호 포르투갈 꺾고 16강 진출
  • [해외축구] '투혼의 졌잘싸' 조규성 2골 폭발에도 가나에 2-3 분패
  • [해외축구] 벤투호, WC 첫 경기 우루과이와 값진 무승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