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기후위기는 시작됐다'

2022/09/24 18:10 송고   

(서울=뉴스1) 조태형 기자 = 924 기후정의행진 참가자들이 24일 서울시청 인근 세종대로에서 화석 연료와 생명 파괴 체제 종식을 촉구하며 행진하던 중 기후위기를 경고하며 드러눕는 다이-인(Die-in) 시위를 하고 있다. 이날 주최측은 행진에 3만 5천 명의 시민이 함께했다고 전했다. (공동취재) 2022.9.24/뉴스1 phototom@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 [해외축구] '투혼의 졌잘싸' 조규성 2골 폭발에도 가나에 2-3 분패
  • [해외축구] 벤투호, WC 첫 경기 우루과이와 값진 무승부
  • [교육] 세 번째 '코로나 수능' 전국 시험장에서 일제히 시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