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다시 열린 광화문 광장서 '수문장 순라의식'

2022/08/06 11:30 송고   

(서울=뉴스1) 이동해 기자 = 6일 오전 서울 종로구 광화문 앞 삼거리도로 일대에서 광장 재개장을 맞아 수문장 순라의식이 진행되고 있다. '순라'(巡邏)는 조선시대에 도둑이나 화재 따위를 예방하기 위해 밤에 궁중과 도성 둘레를 순시하던 순찰제도로 오는 14일까지 휴궁일인 화요일(9일)과 비 오는 날을 제외하고 열릴 예정이다. 2022.8.6/뉴스1 eastsea@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 [국방ㆍ외교] "아파치가 떴다"..육군, 최대 규모 항공작전 훈련
  • [축구] 6만 관중 감동시킨 손케 듀오, 서울 한여름 밤 '축구 쇼'
  • [동북아] 日 '역대 최장기 총리' 아베 신조, 총격 피습으로 끝내 사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