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한화, 대우조선해양 품는다…산은, 통매각 결정

2022/09/26 14:43 송고   

(거제=뉴스1) = 정부와 대주주인 산업은행이 26일 대우조선해양을 한화그룹에 ‘통매각’하기로 확정하고, 마무리 작업을 위한 절차 밟기에 들어간 것으로 파악됐다. 매각 금액은 약 2조 원 규모로, 한화그룹이 최근 방산 분야에 박차를 가하면서 구체적 성과를 내는 점과 대우조선의 잠수함 등 특수선(군용) 사업과의 시너지 효과 등이 기대된다는 점에서 ‘빠른 매각’으로 선회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로써 대우조선해양은 지난 2001년 워크아웃(재무개선작업) 졸업 이후 21년 만에 새 주인을 만나게 됐다. 사진은 지난 7월 23일 대우조선해양 옥포조선소 1도크에서 하청지회의 불법 점거로 진수가 중단된 지 5주만에 30만톤급 초대형원유운반선(VLCC)이 성공적으로 진수 되고 있는 모습. 2022.9.26/뉴스1

인기 화보 갤러리

  • [교육] 세 번째 '코로나 수능' 전국 시험장에서 일제히 시작
  • [유럽] 파리 ‘살롱 뒤 쇼콜라’, 초콜릿으로 만든 패션쇼!
  • [국회ㆍ정당] 윤 대통령,국회 예산안 시정연설…野 '보이콧'