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둔촌 주공 재건축, 국토부·서울시가 조율하나

2022/05/23 13:16 송고   

(과천=뉴스1) 이동해 기자 = 국토교통부와 서울시, 강동구로 구성된 합동점검반이 23일부터 내달 3일까지 둔촌주공 재건축 조합의 운영실태 전반에 대한 합동 점검에 나선다. 점검 분야는 △용역업체 선정과 계약 △자급차입과 예산편성 및 집행 등 회계처리 △총회 개최 등 조합운영과 정보공개 등 전반에 걸쳐있다. 마감재 업체 선정 요구 등 그간 제기된 의혹도 살펴볼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강동구 둔촌1동 170-1번지 일대에 지상 최고 35층, 85개동, 1만 2032가구(임대 1046가구 포함) 규모의 아파트와 부대 시설을 짓는 사업인 둔촌 주공 재건축 사업은 시공사업단(현대건설·HDC현대산업개발·대우건설·롯데건설)이 지난달 15일 공사를 중단하고 한 달 넘게 현장 유치권을 행사하고 있다. 사진은 이날 서울 강동구 둔촌 주공 아파트 재건축 현장. 2022.5.23/뉴스1 eastsea@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 [청와대] 윤 대통령 내외 첫 해외순방, 나토 정상회의 스페인행
  • [사회일반] 경찰국 발표날 사의 표명한 김창룡 청장
  • [과학일반]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 우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