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3년만에 재개된 종묘 묘현례

2022/05/18 14:33 송고   

(서울=뉴스1) 장수영 기자 = 18일 서울 종로구 종묘 영녕전에서 묘현례 재현 행사 마친 출연자들이 관객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묘현례는 왕비나 세자빈이 혼례를 마친 후 조선 왕조 역대 왕과 왕비의 신주가 모셔진 종묘를 찾아 인사하는 의례로 조선시대 국가의례 중 유일하게 왕실 여성이 참여했던 행사이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방역 조치가 완화되면서 3년만에 처음으로 관람객들이 참여한 상태로 진행됐다. 2022.5.18/뉴스1 presy@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 [청와대] 윤 대통령 내외 첫 해외순방, 나토 정상회의 스페인행
  • [사회일반] 경찰국 발표날 사의 표명한 김창룡 청장
  • [과학일반]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 우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