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코로나19 확산…다중 이용시설 '백신패스' 확대

2021/12/05 16:26 송고   

(서울=뉴스1) 황기선 기자 = 5일 서울 용산구 CGV 용산아이파크몰점에 ‘백신패스관 운영 안내문’이 걸려있다. 정부는 오는 6일부터 4주 동안 사적모임 가능 인원을 줄이고, 방역패스 적용 시설을 전면 확대하는 내용의 방역강화 조치를 발표했다, 이에 따라 식당·카페를 비롯해 학원, PC방, 영화관, 공연장, 도서관, 독서실, 스터디카페, 박물관, 미술관 등을 이용할 때는 백신 접종완료일로부터 2주(14일)가 지났다는 증명서나 PCR 음성확인서가 필요하다. 2021.12.5/뉴스1 juanito@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 [날씨ㆍ재해] 서울 전역에 대설주의보 발효
  • [청와대] 文 대통령 임기 마지막 설 선물, 임기 5년 명절 선물은 무엇?
  • [전기전자] 세계 최대 IT·가전 전시회 ‘CES 2022’ 개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