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어린이보호구역 20km 초과하면 보험료 10% 할증

2021/07/28 14:35 송고   

(서울=뉴스1) 이성철 기자 = 오는 9월부터 어린이·노인·장애인보호구역에서 규정속도를 위반하거나 보행자 보호 규정을 위반한 운전자의 보험료가 최대 10% 더 오른다. 자동차 보험료 할증체계 개정안에 따르면 어린이 보호구역을 비롯한 노인 보호구역과 장애인 보호구역에서 시속 20km를 초과한 운전자는 1회 적발 시 보험료 5%, 2회 이상 적발 시 보험료 10%를 더 올린다. 사진은 28일 서울의 한 초등학교 앞 어린이보호구역. 2021.7.28/뉴스1 groot@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