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흘린 땀에 비례한 눈물

2021/07/25 02:20 송고   

(지바=뉴스1) 송원영 기자 = 24일 일본 지바현 마쿠하리 메세A 홀에서 열린 여자 태권도 47kg 급 경기 결승전에서 스페인 신예 아드리아나(오른쪽)가 1점 차이로 금메달을 놓치고 눈물을 흘리고 있다. 이날 여자 태권도 47kg 급 경기는 태국의 파니팍이 경지 종료 7초전 몸통 공격을 성공시키며 11대 10으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2021.7.24/뉴스1 sowon

인기 화보 갤러리

  • [청와대] 노태우 전 대통령 별세···향년 89세
  • [국회ㆍ정당] 이재명, 경기도지사 퇴임...대선 행보 본격화 예고
  • [청와대] 문재인 대통령 '임기 마지막 시정연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