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킥보드, 헬멧 안쓰면 과태료 2만원 부과

2021/06/13 14:39 송고   

(서울=뉴스1) 성동훈 기자 = 개인형 이동장치(PM) 운전자의 안전 강화를 위한 도로교통법 개정안이 시행된 13일 오후 서울 시내에서 경찰이 헬멧을 미착용한 공유형 전동 킥보드를 이용자를 단속하고 있다. 이날부터 만 16세 이상만 취득할 수 있는 '제2종 원동기장치 자전거면허' 이상의 운전면허증 보유자만 전동 킥보드를 운전할 수 있으며 면허 없이 운전하면 범칙금 10만원, 헬멧 등 인명 보호장구를 착용하지 않고 전동 킥보드를 타면 2만원, 두 명 이상이 전동 킥보드를 같이 타면 4만원의 범칙금이 부과된다. 2021.6.13/뉴스1 zenism

인기 화보 갤러리

  • [야구] 숙적 일본에 2-5 패배…결승 직행 좌절된 야구대표팀
  • [종목일반] 펜싱 남자 에페 단체전 銅 '사상 첫 메달 쾌거'
  • [종목일반] '해냈다' 안산, 양궁사 첫 3관왕 쾌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