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치열한 훈련 후 하이파이브

2021/04/14 16:56 송고   

(진천=뉴스1) 김진환 기자 = 펜싱 국가대표 선수들이 14일 오후 충북 진천군 광혜원면 진천선수촌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대회 D-100 미디어데이’에서 훈련을 하고 있다. 2021.4.14/뉴스1 kwangshinQQ@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 [종교] "모든 이들 행복하길"…정진석 추기경 선종
  • [영화] 윤여정, 한국 영화계 새 역사 썼다…오스카 여우조연상 수상
  • [사회] 北 최대명절 ‘태양절’ 맞아 평양 곳곳서 축하 행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