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레임덕' 위기

2021/04/08 11:42 송고   

(서울=뉴스1) 오대일 기자 = '대선 전초전'으로 불렸던 4·7 재보궐선거에서 여권이 참패한 가운데 1년 남짓 남은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운영에 비상이 걸렸다. 문 대통령은 이번 선거 후폭풍을 조기에 수습하기 위해 조만간 큰 폭의 개각을 단행하는 등 국정쇄신 작업에 나설 것으로 보인다. 8일 오전 서울시청 인근에서 바라본 청와대 방향 신호등에 적신호가 켜져 있다. 2021.4.8/뉴스1 kkorazi@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