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비교적 차분한 선별진료소

2021/01/22 14:14 송고   

(서울=뉴스1) 이성철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수가 지난해 11월 23일(271명) 이후 두달만에 최소인 346명을 기록한 22일 서울 강남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 의료진 응원 문구와 빈 의자들이 놓여 있다. 2021.1.22/뉴스1 groot@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