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무허가 보건용 마스크 시중 유통

2020/10/29 10:59 송고   

(서울=뉴스1) 권현진 기자 = 29일 서울 양천구 서울지방식품의약품안정청에서 열린 ‘무허가 보건용 마스크 제조 유통업자 적발 결과 브리핑’에서 관계자가 정품과 무허가 KF94 마스크 비교 설명을 하고 있다. 이들은 허가받지 않은 공장에서 마스크를 대량으로 생산한 후 허가받은 3개 업체로부터 마스크 포장지를 공급받아 포장해 납품하는 방식으로 무허가 KF94 마스크를 유통 판매했다. 식약처에 따르면 이들은 서로 모의해서 6월26일부터 10월16일까지 약 4개월간 보건용 마스크 1002만개, 시가 40억원 상당을 제조해 402만개를 유통 판매했다. 600만개는 현재 유통경로를 추적 조사 중이다. 2020.10.29/뉴스1 rnjs337@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 [종교] "모든 이들 행복하길"…정진석 추기경 선종
  • [영화] 윤여정, 한국 영화계 새 역사 썼다…오스카 여우조연상 수상
  • [사회] 北 최대명절 ‘태양절’ 맞아 평양 곳곳서 축하 행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