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긴장감 도는 광화문광장 박정희 전 대통령 분향소

2020/10/26 12:38 송고   

(서울=뉴스1) 송원영 기자 = 서울시가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박정희 전 대통령 분향소의 자진 철거를 요청한 가운데 26일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경찰 병력이 시민들의 이동을 제한하고 있다. 서울시 관계자는 이날 "우리공화당 측에 이날 자정까지 자진 철거하라는 내용의 계고장을 보낸 상태"라며 "자진 철거를 안 하면 이후 상황·절차에 따라 대집행을 준비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통상적으로 철거와 관련해 계고장을 3번 정도 보낸 뒤 대집행 절차를 진행했다"고 덧붙였다. 2020.10.26/뉴스1 sowon

인기 화보 갤러리

  • [미국ㆍ캐나다] 플로리다 아파트 붕괴 참사
  • [사회] '쿠팡센터 화재 순직' 故김동식 구조대장 영결식 엄수
  • [사회일반] '남성 1천300명 몸캠 유포' 김영준, 얼굴 공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