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포토 > > 정책

소상공인 2차 대출 시작...한도 2천만원으로 확대

2020/09/23 15:13 송고   

(서울=뉴스1) 구윤성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을 위한 2차 금융지원 프로그램 시작된 23일 점심시간을 맞아 서울 중구 명동거리를 찾은 직장인들이 이동하고 있다. 은행연합회는 해당 프로그램의 지원한도가 한도 천만 원에서 2천만 원으로 오르고, 기존에 천만 원 대출을 받았다면 늘어난 한도만큼 추가 대출을 받을 수 있다고 밝혔다. 취급은행은 국민·농협·신한·우리·하나·경남·광주·대구·부산·전북·제주·기업 등 12개 은행이고 잔여 한도는 9조4천억 원이다. 2020.9.23/뉴스1 kysplanet@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 [군사] 北, 당 대회 열병식 '북극성-5형' 추정 신형 SLBM 공개
  • [법원ㆍ검찰] '입양아 학대사망' 첫 재판 …"국민 분노 공감"
  • [날씨ㆍ재해] 최강 한파에 폭설까지…'꽁꽁' 얼어붙은 대한민국
  • [사회일반] 추모 물결 이어지는 故 정인 양 묘소
  • [해외축구] 손흥민, 새해 첫 경기서 100호골 폭발…시즌 15호골
  • [사회일반] 수도권 거리두기 2.5단계로 상향…연말까지 3주간 시행
  • [해외축구] '신의 품'으로 떠난 '축구 전설' 마라도나…전 세계 애도 물결
  • [미국ㆍ캐나다] "'바이든 대선 승리' 보도될 때, 트럼프는 골프장에"
  • [재계] 故 이건희 회장…… 삼성과 함께 걸어온 '발자취'
  • [국회ㆍ정당] 21대 첫 국감 돌입…‘공무원 피살’·‘秋 아들’ 등 쟁점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