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포토 > > 야구

LG 박용택 '2500안타 향한 몸풀기'

2020/09/19 20:22 송고   

(서울=뉴스1) 민경석 기자 = 19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LG 트윈스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 7회말이 끝난 공수교대 상황에서 LG 박용택이 그라운드에 나와 몸을 풀고 있다. 프로야구 최대안타의 주인공 박용택은 2500안타 고지를 단 3개 앞두고 있다. 2020.9.19/뉴스1 newsmaker82@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 [국회ㆍ정당] 21대 첫 국감 돌입…‘공무원 피살’·‘秋 아들’ 등 쟁점
  • [해외축구] 손흥민, 유럽 빅리그 100호 골 달성… 차범근 넘었다
  • [사회일반] 다가오는 추석... '가을밤 밝히는 희망의 인공달'
  • [사회일반] 정부-의협, '원점 재논의' 합의.. 전공의 반발 "파업계속”
  • [사회일반] 거리 두기 '2단계' 첫날 신규 확진자 3백 명 육박
  • [사회일반] 중부지방 '물폭탄'·남부지방 '폭염' 극과 극 날씨
  • [국방ㆍ외교] 한국 軍 첫 통신위성 아나시스2호 발사 성공
  • [사회일반] 故 박원순 서울시장 발인 '마지막 길'
  • [사회일반] 故박원순 "모든 분에게 죄송…고통만 준 가족에게 미안"
  • [사회일반] 6.25 전사자 '70년만의 귀향'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