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이번 추석에는 오지마란 말이야"

2020/09/17 11:44 송고   

(청양=뉴스1) 박지혜 기자 = 17일 충남 청양군 거리에 붙은 현수막에 "불효자는 '옵'니다"라고 적혀 있다. 정부가 닷새간의 추석 연휴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의 최대 고비로 보고 국민들에게 고향 방문자제를 요청하면서 효자의 기준도 바뀐 모습이다. 2020.9.17/뉴스1 pjh2580@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