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북악산 일대 야간수색 나선 경찰

2020/07/09 21:30 송고   

(서울=뉴스1) 안은나 기자 = 박원순 서울시장이 연락두절된 9일 저녁 서울 성북구 북악산 자락 일대에서 경찰이 이동하고 있다. 박 시장의 딸은 오후 5시 17분께 '4~5시간 전에 아버지가 유언 같은 말을 남기고 집을 나갔는데 전화기가 꺼져 있다'고 경찰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2020.7.9/뉴스1 coinlocker@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