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돈암초, 야간 근무자 코로나19 확진으로 '등교 중지'

2020/06/02 10:27 송고   

(서울=뉴스1) 황기선 기자 = 2일 오전 서울 성북구 돈암초등학교에서 학교보안관이 교문을 닫고 있다. 돈암초등학교에 따르면 지난 1일 오후 7시쯤 야간 경비 업무를 수행하는 근무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 받았다. 학교 측은 이후 긴급 공지를 통해 학부모들에게 2일 긴급돌봄을 포함한 등교수업을 중지한다고 안내했다. 2020.6.2/뉴스1 juanito@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 [사회일반] 국내 코로나 1년 '의료진의 희생'
  • [사회일반] 문재인 대통령 2021 신년 기자회견
  • [군사] 北, 당 대회 열병식 '북극성-5형' 추정 신형 SLBM 공개
  • [법원ㆍ검찰] '입양아 학대사망' 첫 재판 …"국민 분노 공감"
  • [날씨ㆍ재해] 최강 한파에 폭설까지…'꽁꽁' 얼어붙은 대한민국
  • [사회일반] 추모 물결 이어지는 故 정인 양 묘소
  • [해외축구] 손흥민, 새해 첫 경기서 100호골 폭발…시즌 15호골
  • [사회일반] 수도권 거리두기 2.5단계로 상향…연말까지 3주간 시행
  • [해외축구] '신의 품'으로 떠난 '축구 전설' 마라도나…전 세계 애도 물결
  • [미국ㆍ캐나다] "'바이든 대선 승리' 보도될 때, 트럼프는 골프장에"
더보기